달력

102019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출처 - http://www.slrclub.com/bbs/vx2.php?id=newproduct_pentax&page=1&divpage=1&ss=on&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4305


Canon | Canon EOS 350D DIGITAL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sec | F/14.0 | +0.67 EV | 50.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2:10:14 20:50:04

과연 나올까요? ^^ 기대 됩니다~





[펜탁스 개발 총괄 부장 타자와 토시유키]



Q : 펜탁스는 취미에 쓰이는 카메라가 FF화 되고있는 상황에 대해 어떻게 대처하려고 생각하고 있습니까?

A : 첫째로는, 우리가 FF센서 채용의 SLR 카메라의 개발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센서를 만드는 업체와 접촉하여 제품화를 전제로 개발 프로세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카메라를 개발하는 부분만 보면 FF도 APS-C도 같은 센서를 입수하여 적절히 개발을 한다면 할 수도 있지만, 단순히 "센서가 커졌다"는것 이상의 가치, 화질, 이를 통한 촬영영역의 확대로서 뚜렷한 차이를 보여주어야 된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APS-C센서 전용의 DA렌즈만을 모아 온 것은 그것의 명확한 차별화를 행하는 것은 어렵다는 판단에서 였습니다.




Q : 이번 FF센서의 개발을 시작했다는 것은 명확한 차이를 낳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에서 입니까?

A :  어떻게 차별화 할 수 있는지에 대해서는 논의하고있는 중입니다.

펜탁스의 경우, 많은 FF용 렌즈가 이미 생산이 완료 되었으며, 리미티드 시리즈 등 일부 렌즈들만 FF에 쓸 수 있습니다.

따라서 FF SLR 카메라를 만든다면, 새로운 렌즈 라인업을 만들어 나가야합니다.

이러한 점은 다른 35mm 필름포맷용 SLR 카메라를 만들어온 여타 카메라 제조사와 다른 점입니다.

새로운 렌즈 라인업을 만들어서, 캐논, 소니, 니콘 등 경쟁사와 차별화하려면 어떻게해야할까요?

단순히 출시하는 것 뿐만 아니라, 펜탁스만의 고유한 가치가 있는지?라는 그런 부분에 대해서 논의하고있지만 아직 완전한 결론은 나와 있지 않습니다.

그러나 결론이 나왔다고 바로 제품이 나오는 것은 아니기 때문에 (마케팅 측면에서의 스토리 구축과는 별도) 개발은 병행하고 있는 것이 현재의 상태입니다.


Q : 타사의 동향을 살펴보면, 엔트리 클래스에 강력한 제품을 내놓으면서 FF 고화질 바디를 두고있는 탓인지, 미들 클레스가 점덤 퇴보하고 있는듯한? 뭐 그런 인상을 가지고 있는데, 펜탁스는 여기가 주 전장입니다. 앞으로으 상황을 어떻게 보고 있습니까?

A : 분명히 중급기 시장은 업계 전체를 보더라도 다소 처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어느 메이커도 중급 DSLR 카메라 사업을 접지는 않아습니다.

우리도 또한 시장을 개척해 K 마운트 시스템을 충실히 이끌어 나가야 될 책임을 기존 사용자에 대해 가지고 있습니다.

K5-2의 후속 모델도 개발해야되며, 기타 라인업을 업데이트해야 합니다.

넓은 틀로서는  FF로 향하지만, 당장의 전략은 APS-C 센서 분야에서 지금보다 라인업을 늘려가고 싶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Q : FF센서에 대한 이야기를 되돌리면, 펜탁스 카메라에 대한 이미지로는 역시 소형경량으로 필드에서 쉽게 사용할 수 있고, 풍경 촬영에 적합한 사진촬영 및  로우페스 레스의 고해상도 이미지가 아닐까요?

A : 제품화 전제로 만들고 있기 때문에, 출시하는 것은 틀림 없지만, 타사와 별 다를거 없는 카메라를 만들고, 약간 더 작을 뿐이라면 정말 펜탁스가 새로운 FF용 렌즈까지 힘들여 만들어낼 필요가 있을까요?와 같은 이야기라고 생각합니다.

타임 프레임으로는 2013년 이후를 목표로 선행개발을 하고 있기 때문에 충분히 기대하셔도 좋습니다.





http://dc.watch.impress.co.jp/docs/news/interview/20121010_564928.h...



FF부분만 발췌 번역했습니다.


인터뷰로 보건데...

이미 만들고 있다고 봅니다.

아니... 프로토타입까지는 충분히 나와있을 겁니다.

저번 70-200 특허를 보건데 이미 충분히 라인업 구상까지 끝마쳤고 시기를 조율하고 있는게 아닐런지...

타사와는 완전한 차별을 두는 카메라...

그저 별다른 특징없이 비슷하고 단지 약간 더 작을뿐인 카메라는 만들 가치조차 없다고 하는거 보니...

나름 자신이 있는 모냥입니다.

이거 점점 재미있어 지는데요?



Posted by 룩스 룩스와바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